본문 바로가기 레프트메뉴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예산군

닫기
예산군, 내년도 국비 1조790억원 규모 정부예산안에 반영 게시판 상세보기

제목,작성자,등록일,조회,첨부 정보제공

제목 예산군, 내년도 국비 1조790억원 규모 정부예산안에 반영
작성자 기획담당관 등록일 2020-09-09 조회 268
첨부
jpg 파일명 : 보도자료01,04_예산군청사 전경.JPG 보도자료01,04_예산군청사 전경.JPG [1.158 mbyte]
  • 보도자료01,04_예산군청사 전경.JPG
이전 다음
- 지방재정력 강화 위해 국비확보 적극 추진 -

예산군은 정부가 9월 3일자로 국회에 제출한 2021년 정부예산안이 역대 최대 규모인 1조790억원(국가시행 1조113억원, 지방시행 677억원)이 반영됐다고 9일 밝혔다.

이 같은 결과는 군이 지난 1월부터 정부예산 중점확보 대상사업을 발굴하고 추진계획 보고회, 국회의원·도·군의원과의 간담회, 예산군 출신 국회의원 초청간담회 등을 펼치는 동시에 소관 중앙부처와 국회를 지속 방문해 지역의 주요 현안사업에 대해 부족한 지방재정력 강화 등 국비확보를 위해 적극 노력한 결과로 풀이된다.

군은 대규모 현안사업에 따른 선제적 대응과 주변 지역 발전전략 마련, 균형발전 등을 위해 국가시행사업으로 △서해선복선전철건설사업 5800억원(총사업비 4조955억원) △장항선복선전철건설사업 1192억원(총사업비 5289억원) △서부내륙고속도로건설사업 3038억원(총사업비 2조6694억원) △덕산-고덕IC 83억원(총사업비 652억원) 등 4개 사업에 국비가 반영됐다.

또한 군의 자체 시행사업으로 677억원을 확보해 지난해 339억원에 비해 339억원이 증가했다.

군 주요 자체시행사업 중 신규사업으로 △청년문화복지복합플랫폼조성 5억원 △체육공원조성사업(삽교천, 무한천) 13억원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삽교, 봉산) 7억원 △예산군공영주차장 등 4개 관련사업 33억원 △마을정비형공공주택사업 10억원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정비사업(만사, 하포지구) 6억원 등이 있다.

아울러 주요 계속사업으로는 △예산1100년기념관건립 15억원 △예당호착한농촌체험세상 50억원 △추사서예창의마을 15억원 △예당종합휴양관광지대체도로조성사업 22억원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예산, 대술, 응봉지구) 51억원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신암, 오가) 31억원 △도시재생뉴딜사업(주거지지원형, 우리동네살리기) 38억원 △시왕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정비사업 25억원 △예산읍1∼3단계분류식하수관로정비사업 180억원 등 54건, 677억원이 반영됐다.

군은 앞으로 지역 국회의원과 함께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정부예산안 심의기간 동안 적극 대응해 정부예산을 최대한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할 방침이다.

황선봉 군수는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전환에 따른 대비로 맞춤 정부예산 확보로 주민이 주인이 되는 우리 군 발전을 위한 정부예산 확보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